본문 바로가기

독일 자동차 세상/독일의 자동차 문화 엿보기

올 한 해 감사합니다

2018년의 마지막 날입니다. 우선 스케치북다이어리와 함께 한 분들께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우연히 검색을 통해 방문한 분이든, 아니면 수년째 즐겨 찾아주신 분이든, 누구라도 자동차와 관련해 원하던, 혹은 의미 있는 정보를 하나라도 얻으셨다면 저 나름 보람된 한 해를 보냈다고 말씀드릴 수 있을 듯합니다.   


하지만 블로그만 보자면 2018년은 안 좋은 해였습니다. 티스토리의 자동차 블로거 대부분이 그랬을 거로 생각합니다. 과거에는 PC든, 모바일이든, 여러 자동차 블로거의 글이 자주 메인에 노출됐는데 요즘은 정책이 바뀌었는지 그렇지를 못합니다. 개인들은 외면받고 오히려 그 자리를 기업 블로그가 차지를 하는 거 같아 씁쓸하네요.


만약 스케치북다이어리가 2018년에 등장했다면 제가 DAUM에서 자동차 칼럼을 쓸 기회는 아마 얻지 못했을 겁니다. 모터그래프 같은 매체와 연결돼 보다 많은 분께 독일과 유럽의 자동차 소식을 전하는 기회도 없었을지 모릅니다. 누구에게나 열린, 기회의 공간으로 블로그가 역할을 못 하게 된 거 같아 화도 나고, 안타깝고 그렇습니다. 


하지만 이 블로그가 활기를 잃어버린 우선 원인은 제게 있다고 생각합니다. 스케치북다이어리와 칼럼 등을 병행하다 보니 과거만큼 이 공간에 집중하지 못한 면이 있습니다. 마음은 예전처럼 일주일에 3편 정도씩 글을 올리고 싶은데 현재 제 능력으로는 쉽지 않습니다. 그래도 지금처럼 일주일에 2편씩이라도 콘텐츠를 꾸준히 생산할 수 있도록 내년에는 올해보다 좀 더 힘을 내볼까 합니다.


스케치북다이어리 10년


그러고 보니 내년이면 구글 시절부터 이어진 자동차 블로거 생활이 10년째가 되네요. 뭐가 뭔지도 모르고, 제대로 기본도 안 갖춰진 블로그가 우당탕, 좌충우돌하며 매일매일 한 뼘씩 성장하고 깊어져 지금까지 오게 됐습니다. 10년 내내 한결같을 수는 없겠죠. 그래도 지금까지 달려온 길을 뒤돌아보면서 최선을 다한 길이였다고 이야기를 하고 싶습니다.


당장 내일 어떤 일을 겪을지 모르는 게 사람의 일이죠. 그래서 10년이란 세월, 한 가지 주제를 가지고 지금까지 왔다는 것에 감사를 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그리고 가능하다면, 지금처럼 앞으로도 괜찮은 그런 자동차 문화 공간으로 남을 수 있기를 바랍니다. 그럴 수 있겠죠? 


묵묵히 제가 하고 싶은 이야기, 또 들려드릴 만한 그런 자동차와 관련한 이야기를 내년에는 좀 더 따뜻하고 생동감 있게 전해드릴 수 있기를 바랍니다. 올 한 해 모두 수고 많으셨습니다. 웃는 일 우는 일, 다 지나간 일일 뿐입니다. 우리 이제 내일을, 그렇게 2019년의 새로운 태양을 바라보고 걸어가야겠습니다. 그러기 위해 모두 건강하시고 또 건강하세요. 


2018년 감사했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1년동안 고생하셨습니다. 새해복많이받으세요.

  • 비밀댓글입니다

  • 윌리엄박 2018.12.31 09: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동차란 주제에 관련된 글이지만 따뜻함이 묻어나와서 늘 챙겨보고 있습니다.
    좋은글,정보를 주셔서 감사하고 19년에도 건강하시길 기원합니다^^*

    • 자동차도 문화고, 그 문화는 결국 우리가 만드는 것이니 사람 냄새가 날 수밖에 없다고 생각합니다. ^^ 감사합니다. 내년에도 좋은 글로 함께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윌리엄박 님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파우 2018.12.31 17: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해도 수고하셨습니다. 긴 시간동안 변치않고 다이어리에 쏟으신 애정에 박수를 드립니다.
    다가오는 기해년에도 좋은 정보와 글을 기대하겠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건강하십시오.

  • 폴로 2019.01.02 07: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케치북님 덕분에 항상 좋은 글 잘 보고 있습니다.
    글 쓰시는 게 쉽지는 않겠지만, 항상 응원합니다. 2019년도도 화이팅 입니다~!!

  • 디젤마니아 2019.01.02 15: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고 많으셨습니다.

    언급하여 주셨듯이....
    요즘, 한국내 포털들이 검색 자료 정리를 너무 자주 하면서, 모든 분야의 포스팅들이 신규 진입이 무척 어려워진 듯 합니다.
    최근, 검색어 순위 조작 등이 사회적 문제가 되고, 상업적 포스팅들이 너무 난무하면서 포털들이 대책을 마련한다는 것이, 별다른 대책은 없고, 검색 순위 등을 자주자주 갈아엎는 방법으로 가려는 듯 합니다.
    그러다보니, 상업적 글이나 조작된 자료 등이 나가 떨어지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정보성의 좋은 글들이 나가 떨어지고, 최근의 글들은 검색 상단에서 자주 지워지고, 무려 10여년 지난 케케묵은 글들이 검색 상단에 오르는 기현상도 자주 일어납니다.
    검색 조작 업체들은 AI 기술을 동원하는데, 포털은 이를 따라가지 못하는 것이, 한 때 IT강국으로 불렸던 한국의 현주소 입니다.
    온라인에서의 자정 노력이 시급하고, 포털도 검색 광고로 장사만 하려말고 미봉책만 남발할 것이 아니라 이런 부분에서 더욱 노력하여야 할 것입니다.

    어찌되었건, 최근의 이상하게 변해가고 있는 포털들의 현상에도 영향을 덜 받은 시기에, 스케치북 님이 일찍 시작하셔서 좋은 글들을 많이 많이 볼 수 있는 것 같습니다.
    올 한해에도 좋은 글 많이 부탁드리며, 하시는 일 모두 잘 되시길 바랍니다.

  • 삼둥아빠 2019.01.02 23: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항상 좋은 글들에 감사드립니다. 새해에도 가족 모두 건강하시고, 번창하시길 바랍니다.
    계속 응원드리는 독자가 있으니 2019년 더 힘내세요!

  • 백종혁 2019.01.03 15: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생 많이 하셨습니다. 더욱 이라는 단어는 너무 염치없는 부탁 같아서 지금과 같이(?) 정도만 부탁드립니다.
    새해에도 건강하시고 행복하십시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