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독일 자동차 세상/독일의 자동차 문화 엿보기

당신은 자녀에게 몇 점짜리 운전자이십니까?

반응형

얼마 전 독일의 유력 주간지 슈피겔에 관심이 가는 기사 한 편이 올라왔습니다. 프랑스 VINCI AUTOROUTES라는 곳의 설문조사 내용이었는데요. 그 안에는 상당수 프랑스 부모들이 자녀들을 태운 자동차 안에서 좋지 않은 모습을 보였다는 솔직한 고백들이 담겨 있었습니다. 

부모들 대부분은 자녀들과 함께 자동차에 올랐을 때 어떤 운전자가 되어야 하는지를 잘 알고 있습니다. 이번 설문에 참여한 부모들도 마찬가지였는데요. 응답자의 70%는 안전운전을 위해 천천히, 그리고 조용히 운전을 하려 노력한다 답을 했습니다. 하지만 결과를 보면 그렇지 못한 경우들이 많았습니다.

욱하는 상황에서 참지 못하고 욕설을 내뱉는다거나, 거친 운전을 하며 아이들을 불안하게 만든 경우, 또 스마트폰으로 통화를 하거나 문자를 확인하는 등의 좋지 않은 모습들이 자주 나타났습니다. 구체적으로 보면, 가장 많은 응답자의 77%가 아이들을 태우고 운전하다 제한속도를 지키지 않고 과속을 하는 경우가 있다고 답을 했습니다. 

또 59%는 가끔 깜빡이 켜는 걸 잊는다고 말했습니다. 보행자에게 위협이 될 수 있는, 보행자 보호를 소홀히 한 적이 있다는 응답자도 38%나 됐죠. 또 22%의 응답자는 뒷좌석 아이들이 안전벨트를 맸는지 확인을 안한다고 했습니다. 더 나빴던 것은, 11%의 부모들은 비교적 짧은 거리를 주행할 때는 어린 자녀에게 아예 안전벨트를 채우지 않았다는 것입니다.

사진=VW

이 설문 내용과 관련해 프랑스의 아동심리 상담사인 DANIEL MARCELLI 씨는 “아이들에게 자동차는 집 다음으로 안전하고 편안하게 생각되는 장소다. 하지만 부모의 나쁜 운전태도가 아이들에겐 좋은 롤모델이 될 수 없을 뿐만 아니라 자녀에게 잘못된 가치관을 심어주게 된다. 부모들은 자녀에게 법을 어기는 것을 보여주고 있는데, 이런 행동들은 심각한 결과를 만들 수 있다.” 고 말했습니다.


41% 부모 운전 중 핸드폰 통화

아이들 안전벨트 착용에 꼭 신경 써야

슈피겔은 자녀들의 안전을 위해 특히 주의해야 할 점 두 가지를 언급했는데요. 자료에 따르면 2014년 프랑스에서 발생한 교통사고 사망자의 34%가 안전벨트 미착용에 의한 것이었다고 합니다. 독일 교통안전협회의 자료에서도 비슷한 수치가 나왔는데, 독일 내 교통사고 사망자의 20~30%는 안전벨트 미착용에 의한 사고였습니다. 

참고로 독일은 안전벨트 착용률이 97% 수준으로 세계에서 가장 높은 편이고 프랑스 역시 95% 전후의 높은 착용률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3%~5%의 미착용 탑승자들이 전체 교통사고 사망자의 30% 이상을 차지한다는 건 안전벨트 미착용이 얼마나 위험한 결과를 가져오는 것인지를 단적으로 보여준다 하겠습니다.

그렇다면 착용률, 특히 뒷좌석 안전띠 착용률이 20%대인 우리는 어떨까요? 여러분은 자녀들의 안전벨트 착용에 얼마나 신경을 쓰고 계십니까? 혹 그동안 신경을 제대로 못 썼다면 이제부터라도 아이들 동승 시 반드시 체크하고 안전벨트 착용이 익숙한 습관이 되도록 해야겠습니다. 아무리 짧은 거리라 할지라도 꼭 안전벨트 착용을 생활화하시기 바랍니다.


스마트폰 위험한 줄 알면서도 사용하는 운전자들

두 번째로 언급된 위험성은 운전 중 스마트폰의 사용이었습니다. 이번 설문조사에서는 44%의 프랑스 부모들이 자녀를 태운 상태에서 운전 중 전화를 받는 편이라고 답했습니다. 이 44%의 응답은 차량 내 스피커폰 사용은 제외된, 전화기를 들고 운전하며 통화하는 비율입니다. 상당히 높은 수준이었는데요.

또 33%의 부모들은 자녀들 태우고 가는 도중 전화로 업무를 보는 것을 자연스러운 행동으로 보고 있었습니다. 바쁜 오전 시간 특히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을까 싶은데요. 특히 35세 이하의 젊은 부모들의 경우 자녀들을 차에 태운 상태에서도 42%가 운전하며 문자를 주고 받는다고 답했습니다. 

그 외에 장거리 운전을 하게 될 경우 특히 자녀들이 잠을 잘 수 있도록, 혹은 막히는 구간을 피하기 위해 야간운전을 선택하는 경우가 있는데 피곤함에 따른 사고 위험이 매우 높은 야간운전을 가급적 피하거나, 아니면 자주 휴식을 취해주어야 한다는 내용도 있었습니다. 


자녀에게 얼마나 모범적 운전자이신가요?

해당 기사에는 추가적 언급이 없었지만 운전대를 잡은 아빠, 혹은 엄마의 모습은 앞서 프랑스 아동심리상담사의 말처럼 자녀들에겐 여러 의미에서 롤모델이 될 수 있습니다. 내가 어떻게 운전을 하는지가 그대로 아이들에게 전달되고 교육된다는 점을 잊지 말아야겠죠.

‘당연한 이야기다’ ‘그렇게 해야 한다’ 등, 잘 알고 있는 내용이라 할지라도 이게 실천이 되지 않는다면 소용없습니다. 아무쪼록 운전자 자신의 안전과 자녀들의 안전을 위해서도, 그리고 나의 아들 딸이 미래의 좋은 운전자가 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라도 우린 더 좋은 운전자가 되어야겠습니다.

반응형
  • speedtrap 2016.02.01 08:13

    사실 우리나라도 아무리 잘 지켜봐야 법규를 100% 지키는 사람 없을겁니다.
    잘 지킨다는것도 법규를 바탕으로 주관적으로 해석하며 지키는 것일겁니다.

    저느 정말 급할때 과속+급 차선변경, 그날 기분 나쁜 일이 있으면 약간 욕정도만 하고 나머진 대체적으로 잘 지키는 편입니다.
    안전벨트는 탑승 하자마자 손이 자동으로 안전벨트를 잡기때문에 잘 지켜지구요, 핸드폰은 서있거나, 내려서 확인합니다.
    깜빡이는 80%는 켜고다니네요. 그래도 많이 부족합니다.
    우선 멈춤선은 99%지킵니다.
    1년에 두어번 정도 정말 신호만 보고 달리다가 살짝 놓치는 경우가 있는데 그땐 조금 넘거가긴합니다.
    반성하구요, 더 노력하겠습니다. 죄송합니다...ㅠㅠ

  • 푸른눈 2016.02.01 08:19

    평소 왠만한 규정은 지키고자 노력은 하지만,
    한 번 씩 남들의 도발에 욱하는 걸 보면 아직 수양이 부족한 듯 합니다.

  • Favicon of https://cfono1.tistory.com BlogIcon cfono1 2016.02.01 12:02 신고

    집 다음으로 밀접하게 그리고 좁은 공간에 옹기종기 모이다보니 조심할 것도 더 많아지는 것 같습니다^^

  • HEXAGONIA 2016.02.01 12:35

    아...저는 상당히 모범적인 운전자 같아요~
    사실 캐나다와서 엄청 고쳐지긴 했지만요^^;;

  • 호수 2016.02.01 16:21

    입만 조심하면 해당되는 게 없어지겠네요 ;;

  • 비씨 2016.02.01 18:18

    시사성 있는 좋은 글 감사합니다. 이번 기사에는 나름 모범생 이네요 ;;;; ㅎㅎㅎ

  • Favicon of https://msfsharepc.tistory.com BlogIcon 컴퓨터 엔지니어 2016.02.02 13:40 신고

    글잘보고가요

  • 하모니 2016.02.02 13:58

    저는 자동차 문화라는게 일순간에 바뀌는게 아니라
    서서히 교육/습득 하면서 변화는 것으로 생각하기 때문에
    아이들에게 좋은 운전 습관을 보여주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모태신앙이라는 말이 있죠... 부모님이 신을 믿으면 신앙을 강요하지 않아도 아이들은 자연스럽게 그 신을 따라 믿습니다....
    우리가 준법을 아이들에게 보여주면 준법을 강요하지 않아도 아이들은 자연스럽게 준법을 행할 것입니다.
    가장 좋은 교육은 어른들이 모범을 보이는 거죠.... 사람 중심의 자동차 문화는 법규제정보다는 이런 교육을 통해서 자연스럽게 체득하게 하는게 가장 좋습니다.

    • 그렇죠. 하나의 거대한 문화가 그 사회에 제대로 자리 잡기 위해서는 많은 시간과 노력이 필요하고, 그 노력은 어린 아이들 때부터 이뤄져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역시 부모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고요.

  • Favicon of https://hahaday.tistory.com BlogIcon 시환맘 2016.02.02 17:23 신고

    저자신을 돌아보게만든글이네요~잘보고갑니다^^좋은하루되세요

  • akii 2016.02.02 18:45

    제 자신을 돌아보게 하는 글이내요
    이 글을 읽고 나니
    그나마 차에 타면 무조건 애들한테 안전벨트는 매어야만 출발하는 습관을 들인건 저 스스로도 대견하내요 !!

    다른 애긴데
    제가 고속도로에서 조금 속도를 냈을때 우리집 애들 반응이 이런데 저는 몇점 짜리 일까요?
    딸 : 아빠 달려 ~ 우왕 재밌다. 더 빨리 가봐
    아들 : 무섭게 왜 이리 빨리가 , 천천히 가

  • 겉보리 2016.02.02 21:38

    자신을 돌아보게 하는 글입니다. 감사합니다.

  • 양들의침묵 2016.02.16 17:37

    전 아니라고 생각드네요~~ㅠ
    부끄럽네요~~ㅠㅠ
    저도 어렸을적 아버지의 난폭운전을 보면서 자랐네요`ㅠㅠ

  • Favicon of https://arcoiris98.tistory.com BlogIcon 무지개~☆ 2016.07.05 13:03 신고

    항상 글 재미있게 잘 보고 있습니다.
    운전하다가 갑자기 튀어나오거나 급정거하는 차 때문에
    놀라게되면 저도 모르게 XXX를 외칠때가 있는데요;;
    아이들 탔을때 만이 아니라 혼자 있을때도 조심해야겠습니다.
    운전은 마음수양인 듯 합니다. ^^

    • 정말 자기수양의 태도가 필요한 요즘 세상이죠. ^^ 욕하지 않아야겠다. 노려보지 않아야겠다. 요 두 가지만 잘 해도 도로 위에서의 안 좋은 일들 대부분은 사라질 거라 생각합니다. 화이팅입니다.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