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독일 자동차 세상/Auto 이야기

부가티, 16기통 엔진 시대 막 내린다

반응형

8.0리터, 1500마력, 최대토크 163.2kg/m, 4개의 터보(쿼드 터보), 0-100km/h는 2.4초, 2인승 쿠페, 공차 중량 약 2톤, 풀타임 네바퀴 굴림, 최고속도 (제한된 상태에서) 420km/h, 차 가격 약 30억. 부가티가 2016년에 내놓은 시론의 기본 정보들입니다. 가공할 만한 (여러 의미에서) 숫자들로 뒤덮인 이 하이퍼카에게는 또 하나의 의미 있는 숫자가 있는데 W16 엔진이 그것입니다. 하지만 이 괴물 같은 엔진의 시대도 이제는 막을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시론 스포츠 엔진 / 사진=netcarshow.com

시론 / 사진=netcarshow.com


V+V=W16?

VR+VR=W16!


폴크스바겐이 만든 16개의 실린더를 가진 W16 엔진은 오로지 부가티만을 위해 세상에 나온 것입니다. VW는 부가티 인수 후 자신들이 할 수 있는 최고 기술적 실험과 도전을 통해 2005년 베이론을 내놓았고 많은 사람을 놀라게 했죠. 이런 베이론 기술력의 핵심은 W16 엔진이었습니다.

베이론 /사진=netcarshow.com


W16에서 W는 엔진의 모양을, 16은 실린더 수를 의미하는 것으로, V 모양을 하고 있는 VR8 기통 엔진 두 개를 붙였다고 해서 W16 엔진이라 부릅니다. V는 뭐고 VR은 또 뭐지? V는 쉽게 말해 실린더를 V자 모양으로 비스듬하게 마주 보게 한 것을 말합니다. 직렬 엔진 두 개를 V자 형태로 놓게 되면 배기량과 무게 중심에서 직렬 I 형 엔진보다 더 좋다고 합니다. 


V의 변형이라 할 수 있는 VR 엔진은 독일 폴크스바겐에서 만든 것으로, VR에서 R은 직렬엔진(reihenmotor)을 뜻합니다. 즉, V이지만 직렬 같은 V 엔진이라는 얘기죠. 비스듬한 V의 각이 10~15도 수준으로 매우 좁습니다. 

a=직렬 엔진, b=v형 엔진, c=VR 엔진/ 출처=위키피디아 & Azure.km


VR 엔진은 6기통(VR6)까지는 양산이 되었지만 VR8은 별도로 양산되지 않고 베이론을 위해 활용되죠. 그 덕에 최고속도 400km/h를 넘길 수 있었고 마력 또한 1000PS에 도달할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이 W16 엔진은 베이론 후속인 시론에도 들어가면서 부가티의 색깔을 그대로 유지했습니다. 개량된 엔진의 마력은 더 상승하고 최고속도 또한 더 높아졌죠.

시론 / 사진=netcarshow.com


하지만 이런 16개 실린더를 가지고 엔진을 만든 경우는 부가티가 유일한 것은 아니었습니다. 캐딜락, BMW, 롤스로이스 등, 여러 제조사가 몇 가지 형태(U형, H형, V형 등)로 도전을 했었죠. 그렇지만 부가티를 제외하면 대부분이 콘셉트카 단계에 머물렀습니다. 양산되는 자동차에 16기통 엔진이 들어간 것은 현재로는 부가티뿐입니다.


하이브리드 엔진 유력

시대 요구에 따른 변화


그런데 최근 독일의 자동차 포털 모터토크는 부가티 CEO인 슈테판 빈켈만이 호주 자동차 매거진 CarAdvice와 가진 인터뷰 한 부분을 소개했습니다. 빈켈만 CEO는 시론 이후에 나올 부가티 모델에 더는 W16 엔진을 장착하지 않을 것이라 했죠. 이후에는 하이브리드가 될 가능성이 높다고 밝혔습니다.

람보르기니를 이끌던 슈테판 빈켈만 CEO가 디보 옆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netcarshow.com


이런 선택을 할 수밖에 없었던 것은 강화되는 배기가스 규제 때문인데요. 모터토크에 따르면 빈켈만은 이르든 늦든 그 법(배기가스)이 모든 제조사에 급격한 결정을 하도록 강요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전기 모터를 이용해 출력을 유지하면서 배기가스를 줄이는 시대 흐름을 부가티 역시 거스를 수 없었던 듯합니다.


상징 중의 하나였던 W16 엔진이 사라졌을 때, 부가티를 원하는 고객들은 어떤 반응을 보일까요? 또 W16 엔진이 들어간 베이론이나 시론 가치는 엔진 단종 후 더 올라갈 수 있을까요? 뚜껑을 열어봐야 알 수 있는 부분이지만 한 가지는 분명해 보입니다. 천하의 부가티라도 살아남으려면 규제를 따르고 변화를 택해야 한다는 것. 현존하는 최강 엔진 부가티 W16의 시대가 이렇게 막을 내리게 되네요.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