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독일 자동차 세상/獨 자동차 잡지가 전해주는 최신 소식과 비교평가기

현대 기아차, 폴크스바겐과 함께 챔피언되다!

반응형


독일의 일간지 디벨트(Die Welt)는 인터넷판 경제면 머릿기사에 앞으로 5년 후, 세계 자동차 시장의 새로운 챔피언의 자리는 한국의 현대-기아차 그룹과 폴크스바겐 자동차 그룹이 차지하게 될 것이라는 내용을 실었습니다.

 

 

 

KPMG라는 곳에서 200여 명의 자동차 업계에 종사하는 고위 관계자들에게 설문을 돌렸습니다. 조사 내용은 "앞으로 5년 후 어떤 자동차 메이커가 최고의 상승을 할 것이라고 보는가?" 였습니다. 그러니까 정확하게 말하면, 세계 최고의 메이커가 될 것이냐가 아니라 최고의 성장을 보일 것이냐라고 보는 게 맞을 듯 싶은데, 이 신문은 타이틀을 VW und Hyundai-Kia sind die neuen Champions "현대와 폴크스바겐,  새로운 챔피언이 된다." 라고 좀 더 강한 어조로 뽑아냈습니다.

 

 

10년 후도 아닌 5년 후의 현대-기아차의 위상을 업계 고위급들이 저렇게 본다는 점이 사실 뜻밖이었는데요. 그런데 재밌는 것은 도요타 관계자들은 일본 메이커가 1위가 될 것이라고 애써 결과를 외면했다는 점입니다. 뭐 사실~ 일본 업체의 억울함(?)은 그렇다 치지만 이 결과에 대해 GM과 크라이슬러 관계자들이 왜 자신들이 1위가 아니냐며 불평을 했다는 것은 좀 웃기는 일이 아닌가 싶습니다. 그럼 구체적인 순위를 한 번 보시도록 하겠습니다.

 

 

                                      1위 현대-기아차 그룹 (73,5%)

                             2위 폴크스바겐 자동차 그룹 ( 70%)

                         3위 도요타 자동차 (57%)

                         4위 혼다 자동차 (51.5%)

                         5위 피아트 (40.5%)

                         6위 르노 (34.5%)

                         7위 BMW (30.5%)

                         8위 포드 (29%)

                         9위 메르세데스-벤츠 (26.5%)

                        10위 푸죠-시트로엥 그룹 (17.5%)

                        11위 스바루

                        12위 미쓰비시

                        13위 GM

                        14위 크라이슬러

 

 

일반 고객들을 대상으로 한 설문이 아닌, 업계 고위급들이 자신들의 시장의 미래 전망에 대한반응이라는 점에서 이 기사를 볼 필요가 있을 듯 한데요. 년초에 포춘지에서 현대에 대한 특집을 다룬 점이나, 정몽구 회장이 세계 자동차 업계 영향력 있는 인물 3위에 오른 것 등, 희안하게 작년 말부터 시작해서 올 초까지 현대-기아차가 집중적으로 세계 자동차 업계의 새로운 이슈로 등장하는 느낌입니다.

 

솔직히, 현대-기아차를 주목하고 있다는 이런 내용들이 객지에 있는 동포의 한 사람 입장에선 나쁘지 않습니다. 물론 이러한 평가들이 현대-기아차의 여러 문제점들을 외면케할 수는 없을 것입니다. 하지만 대외적인 기대치와 내수시장 고객들의 쓴소리를 겸손히 담아내 승화시킬 수 있을 때 진정한 글로벌 최고 메이커로 자리매김되지 않을까요?  

 

이 기사 내용에 대한 독일 네티즌들도 뜻밖이라는 반응을 대체로 보이고 있습니다. 간혹 현대에 응원을 보내는 사람들도 있었고 독일 자국의 브랜드에 대한 냉정한 비판과 무조건적인 응원을 보내는 사람들까지 다양한 반응들이 나오고 있습니다. 어찌되었든 현대-기아차!! 건강한 발전을 기원해봅니다.

 

반응형
  • 하하하 2010.01.08 19:25

    개인적으로 기아차 주식을 좀 갖고 있어서 좋은? 뉴스? 인 것 같은데...
    독일인들은 하이브리드 기타 그린카에 대한 개념이 없는건지?
    5년 후면 하이브리드, 전기 구동 차량이 시장을 확대할텐데...
    현대기아차는 아직 기본적인 시스템 조차 갖추고 있지를 못하고...
    이 부분에서 일본업체들이 절대적 강자로 등극할 조짐이 있는데...
    그런 건 고려하지 않은 질문이었는지...
    그리고, 중국업체들이 부상하고 있는 건 관심밖인지...
    개인적으로 신뢰하기에 뭔가? 꺼림찍한... ㅋㅋ
    그런데, 업계 고위관계자들을 대상으로 한 결과라니... 더욱 당혹!!!

    혹시 이익을 보고 판단한 건 아니겠지. 국내 영업으로 2조 이익.
    유럽, 아메리카 지역에서는 밀어내기 출혈적자를 지속하고 있고,
    아시아 시장에서 그나마 천 억 단위로 이익을 내고 있을 뿐인데...

    아무튼 예상밖의 결과네요.

    • Favicon of http://wani.textcube.com BlogIcon 스케치북 2010.01.08 21:16

      ㅎㅎ 주식 잘 갖고 계셔야겠네요. 유럽시장에서 하이브리드, 예를들어 전기차 상용화에 대해서 꾸준히 연구가 되고 있고 프랑스 푸죠나 독일업계에서도 계속 연구와 그 결과물들을 만들어 내고 있습니다. 하지만 아직까지는 유럽의 디젤 시장이 워낙 기술력이 뛰어나 단순 연비로만 보면 일본의 하이브리드는 충분히 대체가 됩니다. 문제는 석유의 대체와 함께 친환경적인 요소인데요. 독일 업계가 이런 부분들을 모를 리는 없겠죠? 중국차 시장은 테이커(수요자)로서는 최고이지만 아직 메이커(창조자)로서는 5년이란 시간이 멀었다고 보는 것 같습니다. 여하튼 출혈 마케팅이 되었든 무엇이 되었든, 현대-기아의 브랜드 가치는 분명 우리가 상상하는 것 이상으로 올라서게 될 것 같은 예감은 분명합니다. 단 하나! 전기차 시장을 필두로 한 하이브리드 시장에서의 대처가 어떨지 찜찜하긴 합니다! ^^

  • bora 2010.01.12 18:12

    현대-기아차의 경우 해외에서 주목받는 것과 달리 인터넷상의 덧글민심만 보면 거의 국내에서는 외면받는 수준인 것 같은데요, 아무래도 그동안 지나치게 바뀐 것 없이 매년 가격 인상하고 하청업체 눌러서 원가 절감하고 국내용/수출용 차량 다르게 만들고 한 결과인 것 같습니다.

    현대-기아차가 진정한 세계의 주목받는 자동차회사가 되려면 자국 자동차산업부터 되돌아봐야 하지 않을까 하는 게 저의 짧은 소견이구요...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독일의 독특한 운전문화 흥미롭네요... 앞으로도 자주 들어올 것 같습니다 ^^

    • Favicon of http://wani.textcube.com BlogIcon 스케치북 2010.01.12 18:40

      현대기아차의 한국내 시장 점유율이 80%가 넘었다죠. 대안의 부재에 따른 결과가 아닌가 싶기도 하고..암튼, 독과점에 가까운 시장이란 것이 필연적으로 갖는 문제점들이 한국 자동차 시장에서 벌어지고 있는 게 아닌가 싶습니다. 물론, 현대기아차는 내수시장에서 벌어들이는 돈으로 해외시장 확대를 위한 발판을 삼는다고는 하지만 내수 시장에서 들리는 다양한 비판의 목소리를 겸손하게 받아들으려는 자세만이라도 우선 보여진다면 고객들의 원성은 기대로 바뀌지 않을까 싶습니다. 부족하지만 bora님 같은 분들의 응원으로 좀 더 힘을 내 의미 될만한 정보들 열심히 찾아 올리도록 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