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동차 경매

페라리 이기려 만든 페라리 ‘빵밴’의 숨은 이야기 이 이상(?)하게 생긴 경주용 자동차 이야기는 페라리 250 GTO로부터 시작됩니다. ‘250 GTO라면 세상에서 가장 비싸게 경매되는 그 차?’ 네. 맞습니다. 지난 8월 25일 미국 캘리포니아 몬터레이에서는 이틀에 걸쳐 RM소더비가 주최한 클래식 자동차 경매가 열렸습니다. 여기서 페라리가 만든 1962년형 250 GTO가 48,405,000달러에 누군가에게 낙찰됐죠. 우리나라 돈으로 약 540억 원에 팔려 공식 경매 기준으로 가장 높은 가격이었는데요. 이전 기록 역시 약 3800만 달러에 낙찰된 페라리 250 GTO가 가지고 있었습니다. RM소더비 측은 최대 6천만 달러까지도 기대를 했던 것으로 보입니다. 그렇다면 이 자동차는 어떤 매력이 있어서 이렇게 천문학적 금액에 팔려나가는 걸까요? 1962년에.. 더보기
세계에서 가장 비싸게 팔린 자동차 Top10 6억원 대의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 정말 비싸디 비싼 스포츠카입니다. 부가티 베이론 같은 차는 이 보다 훨씬 더 비싸죠. 보통의 월급쟁이들 입장에서 보면 집 한 채, 아니 두 세 채가 마구마구 굴러다니는 느낌일 텐데요. 오늘 볼 차들은 집 한 채가 아니라 빌딩 하나가 굴러다니는 정도로 비싼 것들입니다. 바로 클래식카들이 그 주인공들인데요. 자동차 수집광들에겐 돈이 얼마가 들어도 좋으니 반드시 내 것으로 만들었음 하는 그런 올드카들이 있습니다. 특히 인기가 많은 올드카들의 경우 경쟁도 경쟁이고, 그런 경쟁을 통해 엄청난 금액으로 팔려 나가게 되는데요. 그렇다면 작년 2012년 기준으로 (최근에) 가장 비싸게 팔린 자동차들은 뭔지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10위. 625 Ferrari TRC ⓒ Ron Kim.. 더보기
세상의 어떤 자동차도 사연없는 것은 없다!  자동차는 그저 이동수단일 뿐인가?... 어떤 이에게 차는 단순한 기계일 뿐이고, 어떤 이에게는 기계 이상의, 삶의 일부분이 되기도 합니다. 이 글을 읽고 계신 당신에게 자동차는 어떤 의미인가요? 오늘은 미국의 『RM 옥션』이라는 자동차 경매회사에 올라온 차들 중 관심 가는 모델, 나름 사연 있는 자동차 4대를 소개해볼까 합니다. 아우토빌트(Autobild) 소개된 내용인데요. 반응이 괜찮으면 나머지 모델들도 올려볼까 생각 중입니다. ^^ 휴일에 어울리는 포스팅이 아닐까 싶은데 편안히 읽어주세요. Boothill Express 이 자동차, 어떤 종류의 차로 보이십니까? 1850년대 커닝햄 장례용 자동차를 베이스로 만들어진 정체불명(?)의 모델 Boothill Express입니다. 얼핏 보면 전혀 익스프.. 더보기
세계 최고가(最高價)를 향해 달리는 자동차들! 어제 독일잡지와 신문들은 미국 캘리포니아 산타모니카에서 전해온 소식을 일제히 실었습니다. 바로 1936년산 "부가티 Type 57SC 아틀란틱" 이란 이름의 차가 세계 최고가로 경매에 성공했다는 소식 때문이었는데요. 세계 4대밖에 안 남아 있는 차로, 그 중에 한 대인 저 푸른칼라의 모델이 바로 주인공입니다. 피터 윌리엄슨이라는 미국인 치과의사가 소유를 하고 있던 모델로 2003년 콘코르소 델레간자에서 우승을 차지하기 전부터 클래식자동차 시장에선 이미 최고의 모델로 명성이 자자한 차였습니다. 제이 레노같은 자동차에 속된 말로 '환장'을 한 미국 코미디언이 이 차의 카피 모델을 가지고 있을 정도로 자동차 애호가들에겐 꿈의 차로 불리우는 게 부가티 아틀란틱인데요. 4대 중에 한 대는 아시는 것처럼 유명한 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