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독일 자동차 세상/Auto 이야기

자동차쟁이를 꿈꾸는 어느 학생의 기쁜 소식

작년 11월 말쯤이었죠. 대구 시지고등학교 1학년생 몇 명이 자동차 급발진 문제와 에어백 미전개에 대한 논문을 발표했다는 소식을 전해드린 적 있습니다. 평소에 자동차에 관심이 높았던 한 학생의 주도로 고등학교 1학년생들이 과감히 민감한(?) 문제에 도전했고, 그 과정과 논문 내용에 대한 간략하게 인터뷰를 했던 내용인데, 기억하는 분들도 계실 겁니다.


당시 인터뷰 내용은 여기 ==> http://humandrama.tistory.com/1406


당시 논문을 위해 7개월 가까이 고생한 학생이 4명이었는데요. 그중 연구를 주도한 정성우 학생이 엊그제 반가운 소식을 전해왔습니다. 전국 규모의 청소년 학술대회에서 상을 받았다는 것입니다. 특히! 수상 소감에서 영광스럽게도 스케치북당이어리를 언급해줬다고 하니 어찌 기쁘지 않을 수 있겠습니까. ㅎㅎ


사진=정성우 학생 제공

처음 학교에서 발표된 논문을 다듬고 내용을 추가해 얻어낸 쾌거였다며 기쁜 마음을 담아 제게 메일을 보내왔는데요. 소식을 알려온 성우 학생의 경우 어려운 상황에서도 꿈을 놓치 않고 열심히 도전했고, 그 결과로 얻은 열매였기에 제가 느끼는 기쁨도 말 할 수 없이 컸습니다. 사실 성우 군의 이런 자동차에 대한 관심과 열정에 대해 부모님께서는 걱정이 컸다고 합니다.

자동차가 아닌 다른 분야에서 좋은 결과를 보여주길 바랐고, 그래서 성우 학생의 부모님은 학업에 좀 더 집중하길 바라셨다고 합니다. 이러한 문제로 고민을 얘기했을 때 부모님 마음도 충분히 이해했기에 저도 고민을 할 수밖에 없었습니다. 그리고 조심스럽게 의견을 전했죠. 일단은 부모님이 걱정하지 않도록 공부에 좀 더 전념하는 게 어떻겠느냐고, 하지만 꿈을 완전히 접거나 포기하지는 말라고 말이죠.

분명 언젠간 기회가 올 테니, 그 때를 기다리며 학교 공부에 힘을 쓰라고 했습니다. 그리고 성우 군도 그리 할 수밖에 없을 거 같다는 대답을 했습니다. 그런데 올 초였던가요? 새해 인사와 함께 좋은 소식을 하나 건네줬습니다. 스케치북다이어리에 인터뷰 내용이 실린 걸 선생님들도 읽고 칭찬을 했던 모양입니다. 학내 우수논문집에도 해당 논문을 실어주었고 생활기록부 상에도 좋은 평가가 기록됐다고 합니다. 무엇보다 2학년은 할 수 없었던 논문을 계속 쓸 수 있도록 지원해주기로 했다고 합니다. 그리고 그 결과가 바로 이번에 받은 상으로 인정을 받게 된 것입니다. 


학술대회가 열렸던 연세대학교에서 / 사진=정성우 학생 제공

비록 어린 학생이지만 열정과 노력만큼은 어떤 어른 못지않게 크고 꾸준했기에 이런 결과를 얻었지 않았나 합니다. 스케치북다이어리라는 공간은 자동차를 좋아하는 어른들만을 위한, 혹은 매니아적 내용들로 채우는 그런 곳만이 아닌, 문화라는 관점에서 자동차를 다양하게 이야기하는 곳이길 바란다고 늘 말씀 드려왔습니다. 특히 자동차에 대한 꿈을 갖고 있는 어린 학생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는 그런 공간이 되었으면 싶었는데, 이런 소식이 전해져 기분이 얼마나 좋은지 모릅니다.

또 오늘 소개한 성우 군 외에도 가끔씩 자신의 꿈을 이야기하고 덕분에 힘을 얻는다며 기특한 인삿말을 남기는 학생들을 만나게 됩니다. 그럴 때마다 '아~ 이 공간 꾸려오길 참 잘했구나~'하는 생각을 더 강하게 하게 되네요. 끝으로 한 마디 덧붙이자면, 정성우 학생을 비롯한 모든 자동차쟁이가 되고자 하는 학생 여러분! 꿈을 꾸고 있다면 잠시 그 꿈을 접을지언정 절대로 포기하지 말기 바랍니다. 분명 언젠간 기회가 찾아올 테니, 그 때를 위해 잘 간직해두기 바랍니다. 오늘도 꿈을 위해 인생의 트랙을 열심히 달리는 학생들에게 힘찬 응원을 보내는 바입니다. 아자!!


  • choo 2016.04.06 09: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합니다!
    그때 글 읽으면서도 대단하다고 생각했는데 거기에 좋은 결과까지 있다니 축하를 하지 않을 수가 없네요.
    힘내세요!

  • 폴로 2016.04.06 09: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드뎌 좋은 결실이 맺어졌군요!! 저도 기분이 참 좋습니다.
    논문을 준비할 당시 스케치북다이어리의 내용을 저도 봤었는데, 댓글에 이런저런 얘기들이 난무해서 보는 저도 가슴이 아팠는데, 좋은 결과가 있어서 정말 기분이 좋네요.
    저 같은 기성세대는 하라고 해도 하지 못하지 않을까라는 반성의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아무쪼록 정성우군을 포함해서 같이 노력한 학생들이 꿈꾸는 길로 더 나아갈 수 있도록 화이팅 입니다!!

  • speedtrap 2016.04.06 10: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대견하네요. 초심 잃지말고 그꿈 크게 이뤘으면합니다.

  • 김혜영 2016.04.06 11: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열정이 대단하네요. 좋은 대학교에 가서 꿈을 펼쳤으면 좋겠습니다 ^^

  • nirsun 2016.04.06 11: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기가 원하는게 먼지 정확히 알고 그길로 달려 가는 학생도
    그 학생을 인생 선배이자 어른으로서 길을 안내 해주고 응원 하는 스케치북님도
    너무 보기 좋습니다.
    사회의 바람직한 모습이 아닌가 싶네요.

  • 디젤마니아 2016.04.06 16: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해당 학생은, 연세대학교에서 공동 주최한 행사에서 우수 논문상을 받았으니, 아마도 연세대 전자전기 계통의 학과에 수시 전형으로 지원하면 합격이 가능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그 열정을 이어가서 자동차 분야에서 좋은 업적을 이루는 인재가 되면 좋겠습니다.
    어린 나이부터 하고 싶은 일에 열정과 목표를 가지고 도전한다는 이들이 많아진다는 것은 환영할 일입니다.
    독일에서도 카를 벤츠나 루돌프 디젤처럼 유복하지 못한 유년기, 청년기 시절을 보내면서도 어린 시절부터 하고자 하는 꿈을 이루기 위해 부단히 노력하는 인재들이 많았기에 지금의 자동차 강국을 이룬 것이겠죠.

    하지만, 지금의 우리나라는 표면적으로 나타나는 현상과 다른 내면에서는 경계해야 할 일이 있습니다.
    한국의 대학입시 제도가 최근에 워낙 급변하면서, 수능시험의 변별력이 없어진 이유로 대학들이 수시 입학 전형을 확대하고 있고, 수시 전형에서 고등학생들이 쓴 논문이나 각종 경진대회 수상 실적 등이 대학 입시에서 중요한 가산점이 되고, 내신성적에 큰 비중을 차지하는 수행평가에도 많이 반영됩니다. 그런 이유로 많은 학생들이 부모나 성적을 제조하는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이런 수상 실적이나 연구 논문까지도 만들어 냅니다.
    물론, 대학입시가 변하면서 입시 기계가 아닌, 어린 나이부터 꿈을 키우고 진취적인 생각을 하는 젊은이들을 많이 만들어내는 사회 풍토로 바뀌어 가면 좋겠습니다. 그렇지만 우리나라 사회는 뿌리깊은 대학입시 중시 풍조 때문에 이런 것까지도 대학입시의 한 수단으로 변질된 문제가 자주 대두되고 있습니다.
    스케치북 님께서도, 이러한 점을 잘 간파하시어, 단지 대학 입시를 위한 상이나 논문을 만들어내기 위한 학생이나 학부모가 도움을 청하는 경우를 잘 가려내시기 바랍니다.

    제 말씀은 단지, 모두들 좋은 면 만을 바라보시는 것 같아, 요즘의 사회 풍토상 경계해야 할 점을 한 번 되짚어 보자는 것입니다.
    (제가, 경계해야 할 점 등등 상반된 면들에 대한 댓글을 자주 달아, 스케치북 님께서 불편하시지나 않을까 우려되기는 합니다만... ^^;;;)

    위 글에 나온 정성우 학생이 그렇다는 것이 절대 아니며, 폄하할 생각이 없음을 밝혀둡니다.
    학생의 순수한 열정과 노력에 경의를 표합니다.

    • 정말 우리나라 고질병이죠. 정말 그 분야에 관심을 갖고 도전하는 학생들에게 기회가 주어져야 하는데 말이죠. 디젤매니아님처럼 다른 의견을 주시는 분도 이 공간엔 꼭 필요합니다. 그러니 너무 괘념치 마시고 생각 마음껏 펼쳐주세요. ^^ 성우군도 어떤 뜻으로 하신 말씀인지 잘 알 거라 봅니다.

    • speedtrap 2016.04.07 23:08 댓글주소 수정/삭제

      공감합니다.
      부조건으로 좋게 볼게 아니라 다른한쪽으로도 어떤 사실인지 정확하게 살펴볼 필요는 있습니다.
      학생들의 노고를 폄하하자는건 아니고 가끔 그런 불순한 의도가 있어서 경계하는 마음은 조금 갖고있어야 한다고 봅니다.

  • KSCY 관계자 2016.04.06 17: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KSCY 관계자 입니다. 친구를 처음 봤을때 특이 했는데 역시 ㅎㅎ 파이팅 입니다!

  • Dzing 김우준 2016.04.06 19: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오랜만 입니다!

    오늘 모의고사가 끝나서 들어어와 봤어요!(그렇다고 여태껏 한 번도 안들어온 건 아닙니다!)

    정말 멋지네요. 같은 고등학생으로로서 정말 부럽고 또 존경스럽네요.

    운전대로 못잡아본 고등학생에게 정말 어려운 일 이였을 텐데 말이죠.(물론 저도, 못잡아뵜지만요ㅠㅡㅠ)

    저도 내년이면 운전대를 잡을 건데, 그때쯤 많이 문제쯤이 해결되 있길 바래봅니다!

  • 겉보리 2016.04.06 23: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훌륭한 학생입니다. 논문 소개 때 인상 깊었는데 결국 합당한 상을 받으셨네요. 축하합니다.

  • 비씨 2016.04.07 09: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학생 본인도 축하하고, 그걸 조력해준 ? 스케치북다이어리도 화이팅 입니다!

  • akii 2016.04.07 21: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드립니다! !
    그때 작은 학생의 그 꿈과 열정이 부러웠는데, 이런 좋은 결과까지 ㅎㅎ
    여기 스케치북과 더불어
    항상 열정 가득한 날들이 쭈욱 이어지기를
    소망합니다.


  • Milford 2016.04.25 20: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케치북님 안녕하세요~

    흐뭇해 지는 소식이네요! 스케치북님께서 학생들의 논문 작성에 도움이 되셨다니 더욱 기분좋은 포스트였습니다. 한편으로는 제 예전 모습도 생각이 나고요...^^
    전에도 한번 댓글로 말씀드린적이 있지만, 저도 몇년전 대학 다닐 시절부터 현제까지 스케치북님 포스트는 제 학업에도 또 개인적으로도 도움이 많이 되었습니다.
    스케치북 다이어리라는 공간이 생각하시는것 보다 많은 분들께 영향을 미치고 있는것 같아요. 그런 의미로 앞으로도 독일 및 유럽의 선진 자동차 문화와 그 외 유익한 소식들을 쭉~ 오래도록 소개해 주세요! 먼 타지에서 건강도 잘 챙기시고요!

    (전에 한번 저도 해외에 거주중이라 국내 도서를 구하기가 쉽지 않다고 말씀 드린적이 있는데요, 얼마전에 어렵사리 스케치북 다이어리님의 할로 아우토반을 구할수있게 되었습니다. 이 책을 통해서도 또 많은것을 배우고 간접 경험 해 보겠습니다~)

    • Milford님 기억하죠! 어려운 여건 속에서 책까지 구입을 해주시고, 고맙습니다. 무엇보다 제가 전하는 소식들이 하는 일에 도움이 된다니 그게 가장 기쁩니다. 책임감도 더 갖게 되고요. 노력할게요. 다시 한 번 고맙습니다. ^^